재외국민의 국내 금융업무가 더욱 편리해집니다
상태바
재외국민의 국내 금융업무가 더욱 편리해집니다
  • 최상학 기자
  • 승인 2019.06.08 06:04
  • 댓글 0
이 기사를 공유합니다

블록체인 기반‘재외공관 공증 금융위임장 검증 서비스’시행
▲ 블록체인 기반 재외공간 공증 서비스 구성도

[경기포스트] 외교부는 ‘정부혁신 핵심사업’의 일환으로, 금융결제원과 민관 협업을 통해 7일부터 재외공관에서 공증 받은 금융위임장의 진위여부를 최신 기술인 블록체인을 통해 확인할 수 있는 서비스를 시범 시행한다.

동 서비스는 주일본대사관, 주LA총영사관을 대상으로 우선 시범 실시되며, 금융결제원과 협업해 국내 총 14개 은행이 참여 예정이다.

상기 서비스를 통해 재외공관을 통한 금융위임장 업무의 안정성 및 신뢰성이 크게 제고됨과 동시에, 금융위임장의 진위 여부 확인이 실시간으로 가능해짐으로써, 재외국민들의 국내 금융업무 처리가 더욱 편리해지고 신속해질 것으로 기대된다.

외교부는 향후 상기 금융위임장 검증 서비스를 제공하는 재외공관을 순차적으로 확대해 나가는 등 우리 재외국민의 편의 증진을 위한 노력을 지속해 나갈 예정이라고 밝혔다.


댓글삭제
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.
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?
댓글 0
댓글쓰기
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·계정인증을 통해
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