상단여백
HOME 종합 지자체소식
화성시, 건설 사업장 소음 24시간 관리한다

○ 26일 공사장 및 공장 5개소 소음측정기 설치 및 실시간 모니터링 시스템 구축 완료

○ 상시 모니터링으로 소음발생 예측 및 신속 대응 가능해져

 

화성시가 건설 사업장 및 공장에서 발생하는 소음으로 시민들의 생활불편이 잇따르자 신속한 대응 및 예방을 위해 26일 24시간 상시 모니터링 시스템을 구축하고 소음관리에 나섰다.

 

이번에 시범적으로 소음측정기가 설치된 대상지는 ▲동탄 2택지 C17블럭 아파트 신축 공사현장 ▲동탄 2택지 C6블럭 아파트 신축 공사현장 ▲동탄 2택지 B2블럭 아파트 신축 공사현장 ▲장안면 수촌리 소재 공장 ▲봉담2택지 S-1블럭 아파트 신축 공사현장 총 5개소이다.

시는 이번 시스템으로 24시간 소음 측정 및 데이터 축적이 가능해짐에 따라 소음진동관리법이 규정하는 생활소음 규제 기준 초과 시 해당 사업장을 대상으로 지도 점검을 펼칠 계획이다. 또한 대규모 소음발생 공정 종료 기간에 맞춰 소음측정이 필요한 지역으로 측정기를 이전 설치해 지속적인 소음관리를 펼칠 방침이다.

이강석 환경지도과장은 “시민들이 쾌적한 환경에서 생활할 수 있도록 신속하고 효율적인 대응체계를 구축할 계획”이라며, “공사현장이 자발적으로 소음관리에 동참할 수 있도록 지속적인 지도점검에 최선을 다하겠다”고 말했다.

김한석 기자  gkstjr@hotmail.com

<저작권자 © 경기포스트,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>

김한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
icon인기기사
기사 댓글 0
전체보기
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.
Back to Top